2019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내한공연, 예술의전당 티켓 오픈 일정 공개
2019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내한공연, 예술의전당 티켓 오픈 일정 공개
  • 뉴스와이어
  • 승인 2019.06.17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9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한국 내한공연의 티켓 예매 일정이 공개됐다. 11월 1일(금) 오후 8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펼쳐질 이번 공연의 예술의전당 회원 선 오픈은 6월 14일(금) 오전 10시부터 진행됐고, 6월 18일(화) 오전 10시부터 일반 오픈이 진행될 예정이다.

2016년 이후 3년 만에 한국을 찾는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는 177년이 넘는 시간 동안 변함없는 사운드로 전통성과 보수성을 유지하며 단체의 유서 깊은 역사와 관록을 자랑하고 있다. 명실상부한 세계 최고의 오케스트라 자리를 지키고 있는 빈 필이 이번 한국 내한 공연에서는 마술적인 지휘의 거장 크리스티안 틸레만과 함께 호흡한다.

크리스티안 틸레만은 카라얀에 의해 발탁되어 데뷔한 독일의 지휘자로 젊은 나이에 유망주로 떠올랐으며 여전히 세계적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독일 낭만 오페라에 강세를 보이며 현재 드레스덴 국립 오페라 극장의 수석 지휘자이자 잘츠부르크 부활절 축제의 음악감독으로 활약 중이다. 세계 유수의 오케스트라와 호흡을 맞추며 정확하고 흔들림 없는 지휘와 음악적 해석으로 전 세계 음악 팬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이번 11월 1일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크리스티안 틸레만이 선보일 곡은 안톤 브루크너의 교향곡 제8번이다. 브루크너가 완성한 최후의 교향곡이자 작곡가 스스로가 가장 아름다운 곡으로 여겼던 곡이며, 구성이나 의미론적 관점에 있어 브루크너 음악의 모든 것을 집결시킨 교향곡으로 평해진다. 혼을 쏙 빼놓을 만큼 황홀한 무대를 선사할 이번 공연을 기대해 본다.

이 공연은 WCN이 주최·주관하며 주식회사 영산글로넷이 후원한다. 티켓은 R석 43만원, S석 34만원, A석 25만원, B석 16만원, A석 7만원으로 구매 가능하며, 예술의전당이나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구매 가능하다. 공연에 대한 문의는 더블유씨엔코리아으로 하면 된다.

더블유씨엔코리아 개요

WCN(World Culture Networks, 더블유씨엔)은 기업의 이윤을 사회에 환원하고 문화를 통하여 가치있는 나눔을 실천하고자 설립되었으며 유럽의 심장, 음악의 도시 비엔나에 본사를 두고 있다. WCN은 한국의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한국지사를 설립하고 WCN코리아(주)를 운영하고 있다. 자체 네트워크 및 세계적 매니지먼트 회사와의 공조를 통해 세계 최고 수준의 음악가들을 초빙하여 차별화된 공연기획의 장을 펼쳐왔으며 한국의 재능있는 신인음악가들을 발굴하여 국제무대에 설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젝트를 통해 젊은 음악가들의 꿈을 실현시키는 데 앞장서고 있다.

출처:더블유씨엔코리아
언론연락처: WCN코리아 황은혜 02-2183-1292 공연 문의 02-2183-1290 예술의전당 02-580-1300 인터파크 1544-1555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보도자료 출처 : 더블유씨엔코리아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 배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