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희호 여사 별세…조문은 11일 오후 2시부터
이희호 여사 별세…조문은 11일 오후 2시부터
  • 박응식 기자
  • 승인 2019.06.11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이자 대한민국 1세대 여성 정치인 이희호 여사(김대중평화센터 이사장)가 10일 밤 별세했다. 향년 97세. 

김대중평화센터는 이날 밤 "이희호 이사장님이 6월 10일 오후 11시37분 신촌세브란스병원에서 소천하셨음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이 여사는 올해 봄부터 노환으로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아왔다.

이 여사의 분향소는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특1호에 마련되고 조문은 11일 오후 2시부터 가능하다. 14일 오전 6시 발인하고 장지는 서울 동작동 국립현충원. 

장례는 사회장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권노갑 민주평화당 상임고문과 장상 전 이화여대 총장이 장례위원장을 맡을 전망이다.

1922년 태어난 이희호 여사는 국내 대표적인 여성 운동가로 활동하다가 1962년 고 김대중 전 대통령과 결혼했다.

이후 인생의 반려자이자 정치적 동지로서 고난과 역경, 그리고 영광을 함께 겪어왔다.

이희호 여사는 김 전 대통령 별세 이후에도 재야와 동교동계의 정신적 지주로서 중심을 잡아 왔다. 또한 남북 관계가 교착 상황에 빠졌을 때에도 남북 평화를 위한 조언과 행동을 아끼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