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문화재단 최병식 이사장 취임
강남문화재단 최병식 이사장 취임
  • 박응식 기자
  • 승인 2019.03.06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의 중심 강남문화재단에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조직문화 만들 것"
최병식 강남문화재단 이사장

강남문화재단은 최병식 이사장(68세)이 지난 5일 오전 강남구청장 집무실에서 정순균 구청장으로부터 임명장을 수여받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고 6일 밝혔다.

강남문화재단은 강남구 출연 기관으로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와 강남합창단을 비롯해 강남구의 15개 문화센터와 평생학습관 3개소, 도곡정보문화도서관, 관광정보센터 등의 문화시설을 관리, 운영하고 강남관광 및 문화예술프로그램, 축제, 행사 등을 운영하고 있다.

최병식 이사장은 임기 2년의 이사장직을 맡으면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문화의 중심이며, 모범이 될 강남문화재단의 모든 조직과 구성원 한 사람 한 사람이 자신이 잘하는 분야에서 역량을 발휘 할 수 있도록 충분한 기회를 부여하고 공정하게 평가하는 조직문화를 만들겠다” 며 각오를 밝혔다.

또 “재단 구성원들이 스스로 재단의 주인이 되며, 미래의 문화를 선도하는 주인공이라는 자부심과 의욕을 가지고 일할 수 있도록 가치 있는 방향성 제시를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최병식 이사장은 고고학을 전공한 문학박사로 역사 및 고고학 도서 중견출판사인 주류성출판사를 운영하고 있으며, 대한민국 유일의 고고학 전문 잡지인 <한국의 고고학> 발행인이자 (사)한국 잡지협회 이사로 일하고 있다.

앞서 강남문화원장을 역임하고, (사)대한출판문화협회 상무이사,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보도교약분과의원, KBS 시청자위원회 위원 등을 역임한 문화통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